가정교회사역원





 

 

185차 목회자세미나 후기



  낯설음, 망설임, 부담감을 갖고 가정교회 목회자세미나에 참석했습니다. 특히 민박이 부담스러워서 교회근처에서 숙박하기로 남편목사님의 약속을 받고 갔지요.  첫날 첫시간에 광고하시는 분이 민박에서 숙박해야하고 다른 곳에서 잘 수 없다고 하셨습니다. 돌아갈 수도 없고 당황했지요. 오리엔테이션후 예배실 문을 열고 나갔는데 어둠 속 가느다란 빛을 발하는 촛불 사이에 키가 크신 용집사님이 서계셨습니다. 

  잠비아목장 용규광집사님과 노을선권사님댁에 가서 당황함을 대화로 풀고, 한번도 깨지 않고 푹 잤습니다. 맛있는 세끼밥, 왕궁의 식탁같은 오전 오후 간식( 꼭 먹어야한다는 담임목사님의 명령), 매번 바뀌는 상설간식, 보약처럼 마신 까페라떼, 목장 탐방을 앞두고 화장실에 비치한 덧버선 스타킹을 득템하고, 오후 강의를 위해 맛사지로 힘을 얻고 강의에 집중했습니다.

  제가 입고 온 전신갑주가 하나씩 벗겨졌어요. 사랑의 섬김이 저의 방어벽을 조금씩 허물었지요. 이런 저런 생각들이 많습니다.  어떻게 하나? 어쩌지?  박창환 목사님은 언제든지 무엇이든  도와드리겠다고, 이성은 목사님도 틈만나면 돕겠다고.  감사합니다~~~~아!!  망설임이 설레임으로 전환되는 시간이었습니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67
no.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50

목사님을 닮아가는 꿈꾸는 교회 목장!! - 김희숙목사

꿈꾸는교회6652022년 11월 9일
49

목회자 세미나를 마치며 조건없는 사랑의 위대함을 배웠습니다

전상현,박아름5922022년 11월 7일
48

269차 침례교 목회자를 위한 목세를 통해 목회 무지개를 발견하였습니다.

김재권6032022년 11월 7일
47

다시 초심에서

백운현 목사6062022년 11월 7일
46

감동의 목화자  세미나 

장현봉6232022년 11월 6일
45

잘 차려진 천국밥상 잘 먹고 갑니다~^^ [2]

신수인8662022년 4월 23일
44

저의 소감을 적어봅니다 [1]

박준영8162022년 4월 23일
43

255차 목회자 세미나를 듣고 [1]

이삼환7752022년 4월 23일
42

255차 목회자세미나를 듣고 [2]

박미자7272022년 4월 23일
41

짧은 소감문 옮겨 봅니다. [1]

김하나7412022년 4월 23일
40

255차 목회자 세미나를 듣고  [1]

채경준7522022년 4월 22일
39

255차 세미나를 듣고 [1]

이사명8542022년 4월 22일
38

255차 목회자세미나를 듣고.. [1]

주수관7312022년 4월 22일
37

가정교회로의 전환을 기대합니다.  [2]

채기천7552022년 4월 22일
36

꿈꾸는 교회에서 하나님의 꿈을 분양받았습니다. [3]

박지영8132022년 4월 22일
35

235차 목세를 마치며...이주환선교사님이 보내오신 글 입니다. [1]

꿈꾸는교회11932021년 6월 7일
34

235차 목세를 마치며...강북삼양교회 정영욱목사님 [1]

dreamingch@naver.com11852021년 6월 4일
33

235차 목세를 마치고... 안양성서침례교회 배원아 전도사님 (개인톡으로 보내온 글)  [1]

dreamingch@naver.com11882021년 6월 1일
32

235차 목세를 마치며...서초하나님과동행하는교회 장미정목사님 [1]

dreamingch@naver.com11412021년 6월 1일
31

235차 목세를 마치며...구로푸른숲교회 이충호 목사님 (톡방에 올린글) [1]

dreamingch@naver.com11792021년 6월 1일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오시는길


13478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판교동 서판교로 65(구 552-1번지)    |   전화 : 031-713-7872   |   팩스 : 031-713-7876
개인정보보호관리자 : 최동주   |   개인정보보호정책 책임자 : 최동주  

Copyright 2014 꿈꾸는교회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