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교회사역원





 

 

목사님을 닮아가는 꿈꾸는 교회 목장!! - 김희숙목사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269차 침례교 목회자를 위한 가정교회 세미나에 참석한 김희숙목사입니다. 많은 은혜와 사랑을 받게 하신 하나님께 먼저 감사와 영광을 올려 드립니다.

 

박창환목사님과 허계숙사모님, 교역자들, 김재권가사위원장님, 목자와 목녀님들, 목원들, 시니어들 그분들의 섬김에 모습이 나에게 많은 감동을 주었습니다. 일반 전통교회에서는 쉽게 볼 수 없는 모습입니다.

 

열매를 맺게하는 목사님 부부!!

박창환목사님의 순수하고 정감 있는 모습은 바로 거짓이 없고 꾸밈없는 내면의 진실함 때문이아닐까? 목사의 권위를 조금도 찾아볼 수 없는 모습이 마음에 감동을 주었는데 이런 모습이 어디서 나왔을까? 거듭거듭 반복된 아픔의 노력이 이러한 아름다운 향기를 품는 꽃으로 만들어지셨는가! 또한 허계숙사모님의 감동은! 사모의 권위를 전혀 찾아볼 수 없이 항상 기쁨으로 섬기는 모습을 보면서 사모로 인하여 어려움을 겪는 목사님들의 고충을 들을 때 허계숙사모님은 사모의 모델이라고 말할 수 있지 않을까! 다시 말해서 목사님과 허계숙사모님이 성도들에게 모델이 될 수 있는 것은, 주님이 하신 말씀과 같이 한 알의 밀이 땅에 떨어져 죽었기 때문에많은 열매를 맺어 이러한 가정교회로 거듭나지 않았는가 감히 생각을 해 봅니다.

 

목사님을 닮아가는 꿈꾸는 교회 목장!!

저희를 섬겨주신 카작목장에 김천호목자와 임은주목녀님의 넘치는 사랑과 섬김은 민박한 저희 부부에게 뿐만 아니라 목장 안에서도 섬김의 본을 보이는 모델이 아닌가 싶습니다. 왜냐하면 여러 목장을 분가 시켰다는 것은 수고와, 눈물과, 쏟아부은 사랑이 있었음을 짐작하게 하기 때문입니다. 또 목자 목녀들의 간증은 목회자들에게 공감하게 하고 가슴을 징하게 울리게도 했습니다. 목자 목녀들이 상을 많이 받게하고 싶다는 박창환목사님, 목사님은 섬김의 삶으로 성도들을 가르친다는 것을 강의를 통해서만 아니라 와서 직접 보면서 느끼고 배우게 되었습니다.

 

감사와 마지막 소망!!

나의 한 가지 안타까움은, 교회 개척했을 때 가정교회를 했더라면, 그 아쉬움이 내 마음을 저리게 합니다. 그러나 늦었지만 이제라도 가정교회를 배우고 또 목회 방향을 결정하는 좋은 전환점이 되어서 감사한 마음입니다. 또한 기도가 목회에 큰 파워임을 배웠기에 더욱 기도에 힘쓸 것을 다짐해 봅니다. 그리고 더욱 감사한 것은 주님이 원하시는 교회가 가정교회이고 인생 말년을 성경적이고 신약교회인 가정교회를 하게 된 것에 더욱 감사하고 기쁨니다. 이러한 결정을 할 수 있도록 박창환목사님을 만난 것이 주님의 은혜라고 생각합니다. 그러므로 이미 가정교회를 하고 계신 목사님들의 도움을 받아 열심히 하기로 다짐해봅니다.

 

한가지, 한국교회가 꿈꾸는 교회처럼 이전 것은 다 지나고 새것이 되었으면 하는 간절한 바램도 가져봅니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49
no.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51

가정교회 세미나에 참석하기를 원합니다. [1] c

김필립252023년 1월 20일
50

목사님을 닮아가는 꿈꾸는 교회 목장!! - 김희숙목사

꿈꾸는교회1322022년 11월 9일
49

목회자 세미나를 마치며 조건없는 사랑의 위대함을 배웠습니다

전상현,박아름1172022년 11월 7일
48

269차 침례교 목회자를 위한 목세를 통해 목회 무지개를 발견하였습니다.

김재권1192022년 11월 7일
47

다시 초심에서

백운현 목사1352022년 11월 7일
46

감동의 목화자  세미나 

장현봉1502022년 11월 6일
45

잘 차려진 천국밥상 잘 먹고 갑니다~^^ [2]

신수인4002022년 4월 23일
44

저의 소감을 적어봅니다 [1]

박준영3582022년 4월 23일
43

255차 목회자 세미나를 듣고 [1]

이삼환3502022년 4월 23일
42

255차 목회자세미나를 듣고 [2]

박미자3212022년 4월 23일
41

짧은 소감문 옮겨 봅니다. [1]

김하나3372022년 4월 23일
40

255차 목회자 세미나를 듣고  [1]

채경준3632022년 4월 22일
39

255차 세미나를 듣고 [1]

이사명3352022년 4월 22일
38

255차 목회자세미나를 듣고.. [1]

주수관3232022년 4월 22일
37

가정교회로의 전환을 기대합니다.  [2]

채기천3352022년 4월 22일
36

꿈꾸는 교회에서 하나님의 꿈을 분양받았습니다. [3]

박지영3872022년 4월 22일
35

235차 목세를 마치며...이주환선교사님이 보내오신 글 입니다. [1]

꿈꾸는교회7482021년 6월 7일
34

235차 목세를 마치며...강북삼양교회 정영욱목사님 [1]

dreamingch@naver.com7682021년 6월 4일
33

235차 목세를 마치고... 안양성서침례교회 배원아 전도사님 (개인톡으로 보내온 글)  [1]

dreamingch@naver.com7772021년 6월 1일
32

235차 목세를 마치며...서초하나님과동행하는교회 장미정목사님 [1]

dreamingch@naver.com7272021년 6월 1일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오시는길


13478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판교동 서판교로 65(구 552-1번지)    |   전화 : 031-713-7872   |   팩스 : 031-713-7876
개인정보보호관리자 : 최동주   |   개인정보보호정책 책임자 : 최동주  

Copyright 2014 꿈꾸는교회 All right reserved